Home    월간농경과원예    애그리비즈
농경과원예(주) - 애그리비즈
[업계소식] 팜한농, 신물질 제초제 ‘피제로’, 태국 진출 성공

팜한농이 자체 개발한 신물질 제초제 ‘메타미포프’를 10% 함유한 수도용 후기 경엽처리제 ‘피제로(Pyzero)’가 태국 수도용 제초제 시장에 안착했다.

지난해 4월 팜한농은 태국 현지 파트너인 에프엠씨 태국과 함께 핏사눌록, 나콘사완, 수판부리 등 태국 중부의 주요 벼 생산지역에서 피제로 시범 판매를 진행했다. 태국 수도용 제초제 시장에 첫선을 보인 피제로는 피, 드렁세 등 기존 제초제로 방제하기 어려운 저항성 화본과 잡초에 제초효과가 탁월해 농가와 판매상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

태국 시장에서 피제로의 성공 가능성을 확인한 팜한농과 에프엠씨 태국은 지난해 하반기에 피제로를 정식 출시했다. 동시에 320개의 전시포와 105회에 걸친 현장 세미나를 진행하며 적극적인 피제로 홍보에 나섰다.

지난해 11월에는 아유타야, 수판부리, 차층사오 등 태국 중북부 지역에서 대규모 전시포 평가회인 ‘라이스 엑스포’를 개최했다. 총 5회에 걸쳐 진행된 ‘라이스 엑스포’에는 500여명의 농업인들이 참석할 정도로 피제로에 대한 관심이 높았다.

에프엠씨 태국의 사왈럭 폰쿨왓 대표는 “지난해 태국에 출시된 피제로는 벼에 대한 안전성이 우수하고 방제가 어려운 저항성 잡초에도 효과가 탁월해 향후 비약적인 성장이 기대된다”며 “2019년 피제로 판매량을 지난해의 2배 이상으로 성장시키고자 다양한 프로모션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팜한농 해외영업담당 권정현 상무는 “동남아 주요 농업국가인 태국에서 기존 사업제품인 ‘피안커’와 함께 피제로까지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 원예 및 기타 작물용 약제로도 사업을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팜한농은 아시아 국가를 대상으로 넓혀 작물보호제뿐만 아니라 완효성 비료와 채소용 종자까지 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메타미포트는 2009년 한국에 출시된 이후 현재 태국을 비롯해 일본, 필리핀, 중국 등 총 10개국으로 수출되고 있다. 팜한농은 2019년 메타미포프의 인도 등록을 발판으로 서남아 지역으로 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본 홈페이지에서는 농경과원예지에 수록되는 월간 기사는 전체 또는 일부만 공개합니다.
농경과원예 기사전문은 전자잡지 모아진(www.moazine.com)에서도 만나실 수 있습니다 CLICK!

[Copyright ⓒ 농경과원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01/16 10:26:42

다음글 [업계소식] SG한국삼공-SG한국삼공, 신제품 ‘발리펜.. 관리자,19.01.16
- [업계소식] 팜한농, 신물질 제초제 ‘피제로’, 태국.. 관리자,19.01.16
이전글 [업계소식] 팜한농, ‘제2기 농산업 최고경영자 과정.. 관리자,19.01.16